• 페이스북
  • 트위터
  • 카카오스토리
  • 지역뉴스 - 대구&경북
  • 포항시, 올 상반기 고용지표 개선돼

  • 기사입력 2018-09-12 11:18
    • 프린트
    • 메일
    • 크게
    • 작게
  • 페이스북
  • 트위터
  • 카카오스토리
[헤럴드 대구경북=정종우 기자]경북 포항시의 고용지표가 철강경기 침체 및 지진으로 인한 지역상권 위축속에서도 크게 개선된 것으로 나타났다.

지난 달 29일 통계청이 발표한 올 상반기 지역별고용조사 시군별 주요 고용지표에 따르면 2018년 상반기(4월 기준) 포항시의 고용률은 60.7%로 지난 하반기 보다 1.5% 증가됐고, 실업률은 2.6%로 1.2%가 감소했다.

이는 전국 시 지역 평균 고용률 59.3%보다 1.4% 높고, 전국 시 지역 평균 실업률 3.5% 보다 0.9% 낮은 수치다.

특히 청년고용률은 지난 하반기 보다 5.2% 증가했고 청년실업률은 8.1%나 감소해 포항시의 청년 고용지표가 개선된 것으로 분석됐다.

포항시는 지난해부터 지속가능한 포항형 일자리 창출을 위해 '일자리 창출 포항플랜'을 가동하고, 자투리시간 거래소 운영, 포항형 청년복지수당 카드지원, 신규채용직원 건강검진비 지원, 청년창업존 조성 등 청년 취창업 지원과 포항청춘센터를 개소했다.

손정호 일자리경제노동과장은 "일자리 중심의 시정을 운영한 결과가 통계지표에 나타난 것"이라고 말했다.

jjw@heraldcorp.com

(본 기사는 헤럴드경제로부터 제공받은 기사입니다.)